프라이드가 없어져도 타이틀은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드네요

(17년, 아래 생각은 틀렸다)

계속되는 연기.. 프라이드는 죽어가고..

이런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밸트는 그대로 있을 것같은.

프로레스링에서 다수의 챔피언 밸트가 있는 것 처럼

프라이드 밸트를 지키는 선수들로 프라이드 팬을 그대로 가지고 갈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그럼 UFC로 통합되도. 어느 벨트가 최고니 하며 선수와 팬들이 피터지게 싸우겠죠. ㅋ

왠지 프라이드가 없어지는 순간 사커킥과 4점포지션에서 니킥이 그유명한 네바다체육위원회에서 통과가 될런지도 모르겠죠.

제 생각에는 주파가 프라이드를 죽이는 것이 아니라 프라이드 내 일본파워를 완전히 빼려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완전히 자기의 것이 되면 화려한 등장신과 사각링, 가지가지의 규칙들도 부활할지도 모르죠.

저같은 경우 프라이드를 하지 않아 앞으로 UFC를 많이 볼 줄 알았는데. 모르는 사람도 있고. 오히려 K-1을 많이 보는 것 같습니다.

저같은 팬들을 잡기위해서라도 어떠한 형태로든 프라이드는 부활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UFC는 정말 프라이드보다 보기 힘든 것 같습니다.

심심한 등장신, 레이저도 없고, 경기복도 화려하지 못하고, 선수들은 자다일어난 머리에, 깔끔한 색이 아닌 바닥과 거무티티한 철망 새빨간 링과 눈부신 바닥, 화려한 등장신, 선탠한 미녀보다는 하얗고 빤작이 옷을 입은 여자들(대신 글래머스러운..), 밝은 조명, 거대한 경기장이 그립습니다.

왜 UFC의 단정치 못한 머리와, 그냥 반바지가 눈에 거슬리는지.. 짧은 머리와 원색의 쫄바지를 입은 선수들이 보기가 좋은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