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속의 경치 좋은 곳 (수원 화서역 서호공원)

자전거의 좋은 점

  1. 생활영역이 넓어진다.
  2. 운동이 되서 좋다.
  3. 못보던 아름다운 곳들을 발견한다.

수원율전동의 성균관 대학에 면서 8년동안 참 모르고 살았구나!! 하는 것을 느꼈다.

분명 여러분들도 매일 30Km이상의 통근, 통학, 혹은 기타등등의 목적으로 서울 및 수원, 분당, 인천을

돌아다녀도 사실 아는 곳은 땅밟은 곳의 반경 500m 정도 밖에 모를 것이다.

대학로를 그렇게 많이 가도 창경궁에는 가본 사람이 적은 것 처럼…

자동차, 전철, 버스가 먼곳으로 여러분들을 실어주기는 하지만 결코 여러분의 발은 되어주지를 못한다.

여러분은 그렇게 많이 오가던 길들에 대하여 그 골목 안으로 숨겨진 곳들을 많이 아는가?

궁금하다고 해도. 주차할곳이 마땅치 않은 이상, 전철이 기어들갈 수 없으므로 그냥 지나쳐만 갔을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한달전(9월 초) 아주대의 삼육어학원을 아침 일찍 갔다가 오는 날 수원팔경 중 하나인 서호공원에서

기분좋은 장면을 잡아버렸다. 폰카이기 때문에, 사진 기술이 부족해서 , 시간이 부족해서 그 상쾌한 느낌을 제대로 전달하지

못함에 아쉬울 따름이다.

위치: 화서역 주변 서호공원 농민회관으로 올라가는 다리위에서

지도: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화서2동
사진에서는 잘 안보이지만 왜가리인지 두루미인지.. 지나가다 보이면 사람의 눈길의 반드시 끌 새가 많이 있다.

정말 잘 찍은 사진은 다음에 링크되어 있다.

(바로가기)기막힌 사진 :하늘언덕님의 작품(서호공원) (엄청 이뻐요)

Leave a Reply